주요뉴스
최종편집2020-10-21 19:14 (수) 기사제보 광고문의
송파구, 거여2-2지구 관리소에 옛 모습 전시관 조성
상태바
송파구, 거여2-2지구 관리소에 옛 모습 전시관 조성
  • 송파타임즈
  • 승인 2020.10.12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명 유래-과거 모습 등 전시… 전 재개발·재건축지역으로 확대
송파구가 재개발지역 원주민들의 추억과 향수를 보존하기 거여2-2구역 관리사무소에 거여동의 과거 모습 등을 사진과 모형, 영상으로 만날 수 있는 미니 전시관을 조성했다.
송파구가 재개발지역 원주민들의 추억과 향수를 보존하기 거여2-2구역 관리사무소에 거여동의 과거 모습 등을 사진과 모형, 영상으로 만날 수 있는 미니 전시관을 조성했다.

송파구가 재개발지역 원주민들의 추억과 향수를 보존하기 위해 개발과정에서 수집한 자료를 상시 보존‧전시하는 미니전시관을 조성했다.

미니전시관은 거여2재정비촉진구역 제2지구(거여2-2구역) 내 건설된 공동주택 관리사무소에 조성됐다. 전시관에는 재개발 과정에서 수집한 거여동의 지명 유래와 과거 모습 등을 사진과 모형, 영상으로 만날 수 있다.

처음으로 미니전시관이 조성된 거여2-2구역은 거여‧마천 재정비촉진지구 중 사업 속도가 가장 빠른 곳으로, 지난 6월 공동주택 및 부대시설이 준공돼 총 1199세대가 입주했다.

송파구는 현재 38개소에서 재개발‧재건축이 추진되면서 향후 급격한 주거환경 변화로 발생할 수 있는 과거 삶의 흔적 소멸과 지역의 역사성 단절을 방지하기 위해 별도의 전시관을 마련하게 됐다고 밝혔다.

구는 특히 사업시행계획 인가 시 해당지역의 자료 수집 및 전시를 조건으로 부여, 필요한 자료가 원활하게 보존될 수 있도록 했다.

이에 따라 조합 및 시공사는 사진, 영상, 모형, 건축재료 등 개발 지역의 자료를 수집‧전시하고, 관리사무소는 전시공간을 유지‧관리하게 된다. 구는 수집 자료를 구 홈페이지 등에 게재해 자료 홍보를 담당한다.

한편 송파구는 미니전시관 조성사업을 거여2-1구역(2021년 12월 준공) 등 재개발‧재건축이 추진되는 전 지역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단순한 자료 보존에서 나아가 주택형태·건축공법·재료 변화 등 건축의 역사를 파악하고, 도시의 발전과정을 이해하는 교육 자료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