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최종편집2020-08-05 13:06 (수) 기사제보 광고문의
박성수, 교육-복지-교통 중점 추진분야 현장방문
상태바
박성수, 교육-복지-교통 중점 추진분야 현장방문
  • 윤세권 기자
  • 승인 2020.07.06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성수 송파구청장(가운데)이 민선7기 2주년을 맞은 지난 1일 변화와 혁신의 현장을 찾은데 이어 10일까지 구정 중점 추진분야 현장을 찾아가고 있다. 사진은 잠실사회복지관 방문 모습.
박성수 송파구청장(가운데)이 민선7기 2주년을 맞은 지난 1일 변화와 혁신의 현장을 찾은데 이어 10일까지 구정 중점 추진분야 현장을 찾아가고 있다. 사진은 잠실사회복지관 방문 모습.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민선7기 2주년을 맞은 지난 1일 변화와 혁신의 현장을 찾은데 이어 10일까지 후반기 구정 중점 추진분야 현장을 찾아가고 있다.

구는 올해 상반기 ‘코로나19’로 주민과의 소통이 줄어든 점을 고려해 분야별 역점사업 현장을 구청장과 관계 직원이 직접 찾아 주민과 만나고 있다. 감염병 예방을 위해 모든 행사는 소규모 혹은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된다.

현장방문은 △일자리·교육 △복지 △교통‧환경 분야를 중심으로 이뤄진다. 지난 2일 온라인 수업 영상 제작을 지원하고 있는 ‘송파미래교육센터’ 1관을 찾아 교사 및 학생들과 교육 지원체계 ‘송파쌤(SSEM)’과 미래교육의 정책방향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6일에는 송파구 청년 창업도전 프로젝트에 선정된 청년기업가 10명과 만나, 코로나 이후를 대비하는 청년일자리 창출 및 기업지원 방향을 함께 모색했다. 

8일에는 최근 민간에서 구립으로 전환한 가락아이들어린이집 시설을 점검하고, 이후 문정1동지역아동센터·발달장애인평생교육센터를 차례로 방문해 공공복지환경을 살펴볼 계획이다.

마지막날인 10일에는 교통‧환경분야를 찾아 주민의 안전을 살핀다. 구청장이 직접 장지동 골목길에서 골목 노면청소차를 운전하고, 점심시간에는 가락동 장군거리를 찾아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해 실시 중인 탄력적 주차단속 홍보에도 참여한다.

박성수 구청장은 “코로나19로 인해 현장에서 직접 주민들과 만나지 못해 아쉬움이 컸다”면서 “남은 임기동안 변화하는 상황에 탄력적으로 대응하며 다양한 방식으로 주민과 소통하고, 약속드린 사업들이 차질 없이 추진되도록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