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최종편집2019-11-22 17:51 (금) 기사제보 광고문의
지하철 9호선 ‘6량열차’로 운행… 혼잡도 감소
상태바
지하철 9호선 ‘6량열차’로 운행… 혼잡도 감소
  • 송파타임즈
  • 승인 2019.11.04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는 그동안 4량, 6량 열차로 혼용 운행되던 지하철 9호선의 모든 열차를 4일부터 6량 열차로 운행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9호선 송파구간 역사 모습.
서울시는 그동안 4량, 6량 열차로 혼용 운행되던 지하철 9호선의 모든 열차를 4일부터 6량 열차로 운행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9호선 송파구간 역사 모습.

서울시는 그동안 높은 혼잡도를 보였던 지하철 9호선의 모든 열차를 4일부터 6량 열차로 운행한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지난 2015년 3월 9호선 2단계 개통에 따른 혼잡도를 감소시키기 위해 혼잡도 개선 및 증차 계획을 수립 시행해 왔으며, 17년 12월 6량 열차 투입을 시작으로 혼잡도를 낮추기 위해 노력해 왔다.

시는 9호선의 혼잡도 개선을 위해 열차 운행시간표, 고객 안전을 위한 시운전 일정 등을 고려해 올 11월 말에는 현재 37편성인 6량 열차를 40편성으로 늘려 운행할 예정이다. 이 경우 급행은 2편성, 일반은 1편성 늘어난 각 20편성씩 운행한다.

전 열차 6량화 완료 및 40편성 증편 시 첨두시간(오전 7~9시)의 급행열차 혼잡도는 156%에서 137%로 19%포인트 감소하고, 일반열차 혼잡도는 107%에서 71%로 38% 포인트 개선될 것으로 예측된다.

또한 9호선은 그동안 4량·6량 열차의 혼용 운행으로 인해 열차를 이용하는 시민들이 안내방송 및 행선 안내기를 확인하고 열차를 이용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지만, 전 열차 6량화로 인해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서울시 도시교통실 관계자는 “전 열차 6량화와 6량 6편성 증차 계획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며, 추후 열차 운전계획 변경 등을 통해 혼잡도가 더욱 개선될 수 있도록 다양한 방법을 모색하겠다” 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