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최종편집2021-04-16 17:27 (금) 기사제보 광고문의
서울시-자치구 운영 도시텃밭 토양 중금속 검사
상태바
서울시-자치구 운영 도시텃밭 토양 중금속 검사
  • 송파타임즈
  • 승인 2021.03.02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은 서울시와 25개 자치구에서 운영하는 도시텃밭 토양의 중금속 안전성 검사를 실시한다. 사진은 강동구 소재 주말농장 모습.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은 서울시와 25개 자치구에서 운영하는 도시텃밭 토양의 중금속 안전성 검사를 실시한다. 사진은 강동구 소재 주말농장 모습.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은 서울시와 25개 자치구에서 운영하는 도시텃밭 토양의 중금속 안전성 검사를 실시한다.

도시텃밭은 지리적 특성상 주변에 특별한 오염원이 없어 토양 오염이 크게 우려되지는 않지만 장기간의 농업 활동과 자연발생적인 오염 우려를 해소하고 시민들이 안심하고 건강한 먹거리를 생산할 수 있도록 매년 지속적으로 텃밭 토양 검사를 수행하고 있다.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이 지난 2013년부터 20년까지 도시텃밭 총 523개소를 검사한 결과 8년간 토양오염 우려기준을 초과한 곳은 9개소에 불과했다.

텃밭의 오염도가 기준을 초과하게 되면 농작물의 생육에 지장을 줄 수 있고, 그러한 토양에서 생산된 농작물을 장기간 섭취하는 사람의 건강에도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다.

검사 결과 토양 오염 기준을 초과하게 되면 신속히 해당 자치구에 알려 시민들이 해당 텃밭에서 농작물을 경작하지 않도록 텃밭을 폐쇄하거나, 토양 개량 등의 조치를 통해 시민들이 안전한 토양에서 농업 활동을 즐길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