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최종편집2020-07-06 14:18 (월) 기사제보 광고문의
건협, 폐렴구균 예방접종하면 중이염 예방 가능
상태바
건협, 폐렴구균 예방접종하면 중이염 예방 가능
  • 송파타임즈
  • 승인 2020.06.03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강남지부는 ‘코로나19’로 인해 자칫 놓칠 수 있는 감염병 확산을 예방하기 위해 폐렴구균 예방 접종을 권장했다.

폐렴구균은 급성 중이염, 폐렴 및 균혈증, 수막염 등을 일으키는 주요 원인균 중의 하나로, 폐렴구균에 의한 감염은 영아 및 소아, 65세 이상의 고령자에서 발생 빈도가 높다. 성인의 경우 폐렴이 가장 흔하고, 소아에서는 급성 중이염·부비동염, 폐렴 및 균혈증 등이 흔히 나타난다.

폐렴구균에 의한 다양한 감염증은 예방 접종을 통해 줄일 수 있다. 일반적으로 폐렴구균 백신에는 단백결합 백신(13가)과 다당 백신(23가)이 있고, 2~59개월 소아와 65세 이상 성인은 국가 필수 예방접종에 포함되어 있다.

건협 강남지부 김지연 진료과장은 “폐렴구균은 환자와의 직접 접촉이나 기침·재채기 등으로 쉽게 전파될 수 있어 면역력이 약한 65세 이상 어르신과 당뇨병, 심장 질환, 폐 질환, 간 질환 등의 만성질환자는 예방 접종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김 과장은 또한 “65세 이상 만성질환자는 폐렴을 비롯한 균혈증·수막염 등 폐렴구균에 의한 감염증의 예방 효과를 높이기 위해 단백결합 백신(13가)과 다당 백신(23가)을 모두 접종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건강관리협회는 건강검진 전문기관으로 전국 16개 건강증진의원을 통해 국가 건강검진(일반검진·암검진)을 비롯한 종합건강검진, 맞춤형 건강검진 외에도 폐렴구균 예방접종등 예방접종 등을 시행하고 있다. 

문의: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강남지부(02-2140-6000)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