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최종편집2020-07-06 17:44 (월) 기사제보 광고문의
서울시, 민간 다중이용시설 비접촉식 체온계 지원
상태바
서울시, 민간 다중이용시설 비접촉식 체온계 지원
  • 송파타임즈
  • 승인 2020.04.22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가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 지침 준수의 실효성을 제고하기 위해 집단감염 취약시설에 비접촉식 체온계 6만5000여개를 지원한다.

서울시는 지난달부터 종교시설, 실내 체육시설, 유흥시설, PC방, 노래연습장, 학원 및 교습소 등의 민간시설에 대해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한 방역지침 준수를 당부해 왔다.

그러나 민간시설에서 체온계 구입이 어렵다는 민원을 제기해 왔고, 시는 40억원을 들여 식품의약안전처의 한시적 수입 요건 면제 제도를 통해 공급되는 물량을 확보, 5만개의 비접촉식 체온계를 긴급 수요 민간시설에 배부한다.

시는 구매한 비접촉식 체온계를 실내체육시설부터 단계적으로 각 자치구를 통해 배부하고 있으며, 빠른 시일 내에 모든 시설에 배부가 완료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시는 또한 어린이집, 초등돌봄시설과 노인요양시설, 경로당, 장애인복지관 등 감염 취약계층이 이용하는 다중이용시설에도 1만5000개의 비접촉식 체온계를 배부할 예정이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