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최종편집2020-07-10 17:37 (금) 기사제보 광고문의
서울시, 아파트·동네·회사서 ‘나눔카’ 빌려탄다
상태바
서울시, 아파트·동네·회사서 ‘나눔카’ 빌려탄다
  • 송파타임즈
  • 승인 2020.04.21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는 나눔카 활성화와 공유 차량 문화 정착을 위해 마을, 업무 단위 등 지역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실시하는 ‘지역 공유카’ 사업을 본격 확대한다.

‘지역 공유카’는 아파트 등 지역 커뮤니티에서 나눔카를 이용할 수 있는 사업 모델이다. 지역 주민이 유휴 주차면을 확보해 사업자에 제공하면 사업자는 나눔카를 배치하고 주민에게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지역 주민들은 저렴하면서도 주거지에서 빠르게 차량공유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서울시는 ‘지역 공유카’를 △아파트 공유카 △동네 공유카 △비지니스 공유카 등으로 사업 모델을 넓혀 활용 목적을 다양화 할 계획이다.

시는 아파트 등 주거지역 중심으로 차량 공유를 활성화해 극심한 주차난을 해소하기 위해 ‘아파트 공유카’ 사업을 적극 추진 중에 있다.

아파트 입주자대표회, 관리사무소를 통해 아파트에서 나눔카 주차면을 제공시 아파트 주민들은 해당 차량을 30~40% 할인된 가격에 이용할 수 있다.

주택가, 빌라촌 등지에도 이른바 ‘동네 공유카’로 불리는 지역공유카 사업을 확대해 나간다.

또한 각 자치구별로 4면씩 총 100면의 거주자주차면을 공유주차면으로 전환하고, 해당 차량을 이용하는 지역주민에게 30%의 할인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회사 업무를 위한 ‘비지니스 공유카’도 주목 받는다. 회사의 차량 구매·유지관리 비용을 절감하고, 이용자의 업무 편의를 높이는 등 다양한 장점이 발휘되기 때문이다.

시는 우선적으로 시 청사에 ‘비지니스 공유카’ 8대를 시범적으로 도입하고, 향후 자치구 및 공공기관으로 적극 확대해 공용차량을 대체해 나갈 계획이다.   

‘비지니스 공유카’ 이용 협약 체결시, 해당 법인 임․직원은 업무 목적으로 나눔카 이용시 20% 할인된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다.

법인 입장에서는 차량을 별도로 구매할 필요가 없으며, 유지․관리 비용도 없어 비용 절감 효과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