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최종편집2020-08-07 17:59 (금) 기사제보 광고문의
마천2동, ‘코로나’ 결식 우려 노인에 음식 배달
상태바
마천2동, ‘코로나’ 결식 우려 노인에 음식 배달
  • 송파타임즈
  • 승인 2020.03.30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파구 마천2동 새마을부녀회 회원들이 ‘코로나19’에 따라 경로식당·경로당 등이 운영 중단되면서 결식 우려가 있는 관내 독거노인들에게 전달할 국을 만들고 있다.
송파구 마천2동 새마을부녀회 회원들이 ‘코로나19’에 따라 경로식당·경로당 등이 운영 중단되면서 결식 우려가 있는 관내 독거노인들에게 전달할 국을 만들고 있다.

송파구 마천2동은 ‘코로나19’로 돌봄과 영양결핍이 우려되는 관내 홀몸 어르신 50명을 위해 4월29일까지 매주 수요일 국을 배달한다.

마천2동의 ‘사랑의 국 배달’ 서비스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경로식당·경로당 등이 운영 중단되면서 복지 공백을 채우기 위해 시작됐다. 한마음체험농장 운영위원회 후원과 새마을부녀회 및 복지통장의 도움으로 진행된다.

새마을부녀회에서 매주 직접 국을 조리, 포장한 뒤 복지통장이 대상자 가정에 방문 배달한다. 복지통장은 국 배달과 함께 어르신의 안부도 살핀다.

이옥주 마천2동 새마을부녀회장은 “코로나 극복을 위해 전 국민이 애쓰고 있는 상황에서 작은 정성이지만 보탬이 될 수 있음에 감사하다”며, “어르신들이 국을 맛있게 드시고 어려운 시기를 잘 극복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