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최종편집2019-11-18 20:00 (월) 기사제보 광고문의
박성수, ICT센터 청년창업가와 ‘치맥’간담회
상태바
박성수, ICT센터 청년창업가와 ‘치맥’간담회
  • 윤세권 기자
  • 승인 2019.08.28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성수 송파구청장(가운데)이 27일 가락동 소재 치킨집에서 송파ICT청년창업지원센터에 입주한 청년창업가 20여명과 ‘치맥’ 간담회를 갖고 있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이 27일 가락동 소재 치킨집에서 송파ICT청년창업지원센터에 입주한 청년창업가 20여명과 ‘치맥’ 간담회를 가졌다.

지난 7월1일 취임 1주년을 맞아 송파ICT청년창업지원센터를 방문한 박성수 구청장이 당시 청년창업가들에게 심도 깊은 이야기를 나누기 위해 추후 자리를 마련하겠다고 약속, 이날 간담회가 열리게 됐다.

박 구청장은 평소 송파구 소재 ‘쿠팡’, ‘우아한형제들’ 등 유니콘기업(기업가치 1조원 이상인 스타트업)이 2개인 ‘역동적인 송파’이기에 도전하는 청년창업가들을 적극 지원해야한다고 주장해 왔다.  

치맥 간담회에서 청년창업가들은 이제까지 일구어 낸 성과를 공유하는 한편 송파ICT청년창업지원센터에 대한 고마움과 애정을 보였다.

온·오프라인 콜라보 영어학습시스템인 (주)진짜녀석들의 박영진 대표(39)는 저렴한 사용료와 세무, 투자유치 방법 등을 포함한 각종 전문분야에 대한 자문을 제공받는 것에 대해 만족감을 표했다.

베이비시팅 중개업체인 아이써클의 정현주 대표(39)는 “우리 기업은 여성을 주고객으로 하고 있다”며 “송파구가 운영하는 일자리통합지원센터, 여성경력이음센터 등과 협업해 시너지 효과를 내고 있다”고 말했다. 

송파구로부터 센터 운영을 위탁받은 소관룡 글로벌청년창업가재단 본부장은 “기업들이 성장하면서 더 많은 공간을 필요로 하게 된다”며 “특히 물품을 저장할 수 있는 공간이 있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이에 대해 박성수 구청장은 “청년들, 특히 20대 대표들을 만나니 너무 반갑다”며 “송파구는 청년창업가들의 든든한 지원군 역할을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송파ICT청년창업지원센터에는 공개모집 절차를 거친 21개 기업이 입주해 있다. 이들은 1인 3~5만원 수준의 저렴한 사용료, 1대1 멘토링, 네트워킹, 데모데이 개최 등의 지원을 받고 있다.

 


주요기사